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김만균, 더불어민주당 심덕섭 고창군수 후보 지지

등록 2022.05.16 14:58:5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군민에게 진 사랑의 빚 승리로 보답하겠다"

associate_pic

[고창=뉴시스] 이학권 기자 =16일 더불어민주당 전북 고창군수 경선에 참여했던 김만균(오른쪽) 후보가 경선 사무실에서 심덕섭(왼쪽) 고창군수 후보를 공개 지지한 후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2022.05.16. un-0550@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고창=뉴시스]이학권 기자 = 더불어민주당 전북 고창군수 경선에 참여했던 김만균 전 후보가 심덕섭 후보를 공개 지지하고 나섰다.

김만균 전 후보는 16일 "고창 발전을 위한 도전은 여기서 멈춰선다"면서 "사랑하는 지역의 미래를 위해 심덕섭 후보를 지지한다"고 밝혔다.

김 전 후보는 "오직 고창발전을 위해 지역을 누비던 지난 모습이 주마등처럼 스쳐간다"며 지역의 미래를 위해 심 후보를 지지하게 됐음을 시사했다.

이어 "심 후보는 내가 펼치고자 했던 고창의 미래비전에 공감하고 정책을 누구보다 깊이 이해하고 공유해준 능력 있는 후보"라며 "이번 선거는 희망미래 100년과 군민의 행복을 위해 민주당이 반드시 승리해야 하는 아주 중요한 선거"라고 강조했다.

또 "고창은 지금 중요한 변곡점을 맞고 있다"며 "무기력한 지역을 개혁하고 공정과 상식을 바로 세워야 하며 국가사업을 가져오고 군민의 마음을 모아 앞으로 나아가야 한다. 그 적임자가 심덕섭 후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심 후보는 지방선거에서 승리해 행정 경험과 추진력, 주민을 향한 애정으로 반드시 지역 발전을 이뤄낼 것이라 확신한다"고도 했다.

이와 함께 "다양한 경험으로 검증된 심 후보의 승리와 지역발전을 위해 혼신을 다하겠다"며 "희망미래 100년을 위해 심 후보와 함께 해줄 것을 부탁하며 군민에게 진 사랑의 빚을 갚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 자리에서 심덕섭 후보는 "쉽지 않은 결정을 내려준 김만균 후보와 지지자들에게 감사하다"며 "꼭 이번 6.1지방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의 승리로 보답하겠다"고 인사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un-055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