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전주시, 옛이야기도서관 개관…"전주다움 지켜줄 공간"

등록 2022.06.27 14:58:5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전주=뉴시스] 한훈 기자 = 전북 전주시는 27일 서완산동의 용머리 여의주마을 내 옛이야기도서관에서 김승수 시장과 용머리 여의주마을 마을관리협동조합장, 마을주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도서관 개관식을 했다.(사진=전주시 제공).2022.06.27.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전주=뉴시스] 한훈 기자 = 전북 전주시는 27일 서완산동의 용머리 여의주마을 내 옛이야기도서관에서 김승수 시장과 용머리 여의주마을 마을관리협동조합장, 마을주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도서관 개관식을 했다.

여의주마을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일환으로 조성된 옛이야기 도서관은 대한민국에서 가장 작은 도서관이다. 대한민국 최고 건축가로 꼽히는 유현준 홍익대학교 교수(유현준건축사사무소 대표)가 설계했다.

옛이야기 도서관은 공원녹지법에 따라 소공원 내에 조성되는 도서관의 경우 면적 33㎡를 초과할 수 없다는 제약에 따라 32㎡ 소규모로 건립됐다.

독특한 외관을 갖췄고, 단풍나무와 수국 등 다양한 식생과 산책로로 조성된 생태숲공원과 어울리게 지어졌다. 이곳에는 용머리라는 지명에 설화가 존재하는 특성을 살려 여의주를 품은 용과 오래된 보따리, 별의별 이야기 등을 주제로 총 840권의 도서가 비치됐다.

김승수 시장은 "도시는 사람을 담는 그릇으로 도시환경이 어떻게 조성되느냐에 따라 시민 삶의 모습도 달라진다"며 "‘전주다움’을 지켜내는 소중한 공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36936912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