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경남

진주시, 12번 확진자 일부 동선 공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5-23 06:44:05
커피숍·시내버스·식당 등 방문…접촉자는 꼭 보건소서 검사 당부
associate_pic
[진주=뉴시스] 조규일 진주시장 '코로나19' 브리핑.

[진주=뉴시스] 정경규 기자 = 경남 진주에서 21일과 22일 이틀동안 코로나 19 확진자가 잇따라 발생한 가운데 진주시가 진주 12번 확진자 A(60대 남성)씨의 일부 동선을 공개하며 보건소에 들러 반드시 검사를 받을 것을 당부했다.

시는 지난 22일 오후 진주 12번 확진자 A씨의 직간접 접촉자를 파악하기 위해 휴대폰 안전 안내문자를 발송했다고 23일 밝혔다.

12번 확진자 A씨는 지난 20일 오전 11시~오후 3시, 21일 오후 4시~오후 7시30분, 22일 낮12시~오후 3시 인사동 소재 커피향을 방문한 것으로 확인되면서 방문자의 보건소 연락을 당부했다.

시는 또 21일 오후 7시30분~오후 9시 남성동 유정장어 1층 방문을 확인하고 건물 임시폐쇄 및 방역을 완료했다.

이와함께 22일 오후 5시36분 상봉아파트를 출발해 오후 6시3분 하대동 선학사거리로 운행한 251번 버스이용자도 보건소 연락을 당부했다.

시 관계자는 "12번 확진자와 같은 시간대 동선이 겹치는 분은 타인 접촉을 금하고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 보건소에 연락해 주기를 당부한다"고 밝혔다.

한편 진주12번 확진자 A씨는 요양병원에 근무하려는 간병인들을 대상으로 한 전수조사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공감언론 뉴시스 jkgyu@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