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수도권일반

'마스크 대란' 이 정도였다…1~4월 수입 중량, 수출의 3배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5-25 15:23:53
정부 국가간 마스크 수출 재개…수급 원활 판단
올해 1~4월까지 수출 4726t, 약 2억6천만 달러
마스크 수입 1만3258t…전년 대비 26.6% 증가
수입 2월 1398t에서 3월 4432t으로 확 뛰어
진단키트 수출국가 100개국 넘어…중량 213t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전신 기자 = 대한항공 여객기에 화물들이 실어지고 있다. (사진=대한항공 제공) 2020.05.25.  photo@newsis.com
[인천=뉴시스] 홍찬선 기자 = 정부가 인도적인 차원에서 국가 간 마스크 수출을 재개할 뜻을 밝히면서, 올해 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생 후 국내 마스크 수·출입 상황에도 관심이 쏠린다. 정부의 이같은 방침은 국내 코로나19 상황이 안정세에 접어들었고, 마스크 수급도 원활해졌다는 판단에서다.

25일 관세청과 인천본부세관에 따르면 코로나19 국내 확진자가 발생한 지난 1월부터 4월까지 전세계로 수출된 마스크는 4726t으로, 금액으로 환산하면 2억5555만9000달러로 집계됐다. 이는 전년 같은 기간 중량 1537t(2949만달러)과 비교해 67.4%가 증가한 것이다.

마스크 수입은 1만3258t(2억3623만8000달러)으로 전년 같은 기간 1만469t(7522만3000달러)보다 26.6% 증가했다.

마스크 수입 중량이 수출보다 3배 가까이 차이가 나는 건 해당 기간 동안 '대란'으로 불린 마스크 수요가 어느 정도였는지 알 수 있는 대목으로 해석된다.

특히 정부는 코로나19의 국내 확산을 막기 위해 지난 3월부터 국내 업체의 마스크 필터용 부직포 수출을 금지하고, 사상 초유의 마스크 5부제까지 시행하고 있다.
associate_pic
[인천공항=뉴시스]전신 기자 = 지난 2월6일 인천국제공항 출국장에서 관세청 직원들이 중국인 관광객의 가방 속 마스크 개수를 점검하고 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는 "마스크나 손소독제의 국외 대량 반출을 사전에 차단하겠다"고 밝혔다. 2020.05.25.  photo1006@newsis.com
이 기간 월별 마스크 수출량은 ▲1월 1767t(7137만2000달러) ▲2월 2159t(1억5414만4000달러) ▲3월 348t(812만3000달러) ▲4월452t(2191만9000달러)로 나타나 3월부터 수출양이 대폭 줄어들었음을 알 수 있다.

반면 수입은 ▲1월 3144t(2113만6000달러) ▲2월 1398t(1150만4000달러) ▲3월 4432t(1억2617만6000달러) ▲4월 4283t(7742만3000달러)로 3월부터 급격히 늘어났다.

마스크 수출국가를 살펴보면 코로나19 진원지로 알려진 ▲중국이 3093t(1억9388만6000 달러)으로 가장 많았고, 뒤이어 ▲홍콩 347t(1939만8000 달러) ▲미국 227t(1312만6000 달러) ▲일본 327t(1070만9000 달러) ▲베트남 110t(253만2000 달러) ▲기타 622t(1590만6000 달러)으로 집계됐다.

해외에서 수입된 마스크 양도 중국이 1만767t(1억9877만3000 달러)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베트남 1713t(1470만3000 달러)▲미국 106t(514만 달러)▲일본 81t(335만7000달러) ▲싱가포르 44t(208만2000 달러) ▲기타국가 547t(1218만4000달러) 순으로 조사 됐다.

한편 'K방역'이 전세계적으로 찬사를 받으면서 213t의 진단키트가 해외로 수출된 것으로 파악됐다. 수출금액으로는 약 2억2581만6000달러 규모이다.
associate_pic
[인천공항=뉴시스] 지난달 15일 인천공항 화물터미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키트를 미국에 수출하기 위해 관계자들이 화물을 적재하고 있다. (사진=외교부 제공)  2020.05.25. photo@newsis.com
특히 한국에서 생산되는 진단키트의 우수성이 세계적으로 인정되면서 진단키트를 더 확보하려는 국가도 100개국을 넘어선 것으로 알려졌다.

월별로는 ▲1월 수출은 단 한건도 없었지만 ▲2월 2t(64만3000달러)을 시작으로 ▲3월 32t(2410만3000 달러) ▲4월 179t(2억106만9000달러)으로 수출건수가 급격히 늘어나는 것으로 분석됐다.

국산 진단키트를 가장 많이 수입한 국가는 최근 확산세가 꺾이지 않고 있는 ▲브라질이 41t(약 3015만8000 달러)로 가장 많았고, 이어 ▲이탈리아 14t(2246만3000달러) ▲인도 6t(2125만1000달러) 순으로 집계됐다.

관세청 관계자는 "이번 통계는 정부가 수출을 중단한 KF94와 KF80과 같은 보건용 마스크 이외에도 덴탈 및 천 마스크도 다량 포함된 통계"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mani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