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부천 '쿠팡' 물류센터 확진자 36명 발생…1920명 검사 진행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5-27 14:27:39
32명이 물류센터 직원, 4명은 가족 등 접촉자
associate_pic
[부천=뉴시스] 이종철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부천과 인천에 확산하는 가운데 25일 오후 경기도 부천시 쿠팡 물류센터에 적막감이 흐르고 있다. 이 센터 운영사는 근무자들 중 확진자가 발생하자 센터를 폐쇄했다. 2020.05.26. jc4321@newsis.com

[서울=뉴시스] 구무서 정성원 기자 = 경기도 부천시 소재 '쿠팡' 물류센터 관련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36명으로 늘었다.

정은경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 본부장은 27일 오후 2시10분 충북 오송 질병관리본부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혔다.

지난 23일 첫 확진 환자가 나온 이후 쿠팡 물류센터와 관련된 환자는 4일만에 36명으로 증가했다. 지난 26일과 비교하면 하루만에 27명이 폭증했다.

36명의 확진환자는 물류센터 직원이 32명이며 가족 등 접촉을 통한 확진자가 4명이다.

지역별로는 인천이 22명, 경기도 10명, 서울 10명 등이다.

정 본부장은 "해당 물류센터 근무자 대상으로는 진단검사가 현재 실시 중"이라고 말했다.

이어 정 본부장은 "쿠팡 물류센터에 근무하는 정규직 또는 기타 종사자들을 포함해서 4000여명 정도가 근무를 한 것으로 파악이 되고 있다"며 "어제(26일)부터 계속 지속적인 선별검사소에서 검사가 진행 중에 있으며 27일 오전 9시 기준 11920명 검사가 진행돼 총 36명이 양성으로 나왔다"고 설명했다.

또 정 본부장은 "5월12일부터 경기 부천시 쿠팡 물류센터에서 근무한 근로자는 진단검사를 받은 후 자가격리, 그리고 가족 중에 학생 또는 학교 종사자가 있는 경우에는 등교 중지, 가족 중에 의료기관, 사회복지시설 종사자가 있는 경우는 근무제한을 해주실 것을 요청 드린다"고 말했다.

앞서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총괄조정관은 이날 오전 정례브리핑에서 쿠팡 물류센터 내 방역수칙이 일부 지켜지지 않은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한 바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nowest@newsis.com, jungsw@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