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대전/충남

조달청, 한주간 90건에 4459억원 공사 입찰 집행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1-22 15:10:42
[대전=뉴시스] 김양수 기자 = 조달청은 23일부터 한주동안 울산항만공사의 '울산 북신항 액체부두 축조공사' 등 90건에 4459억원 상당의 공사입찰을 집행한다고 22일 밝혔다.

조달청 주간입찰동향 자료에 따르면 이번주에 집행되는 입찰 90건 중 78건은 지역제한 입찰 또는 지역의무 공동도급 대상공사다.

이 중 지역업체만 참여하는 지역제한 입찰은 42건에 848억원, 지역업체와 의무적으로 공동수급체를 구성해 참여하는 지역의무 공동도급공사는 36건으로 이 가운데 1165억원 상당을 지역업체가 참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에 따라 전체 금액의 45%인 2013억원 가량을 지역업체가 수주할 것으로 조달청은 보고 있다.

계약은 적격심사가 77건에 2417억원, 수의계약 7건에 9억원, 종합심사 4건에 1094억원, 종합평가 2건에 839억원 등으로 이뤄진다.

특히 종합심사로 집행예정인 울산 북신항 액체부두 축조공사는 추정가격 711억원에 사업기간은 3년이 소요된다.

 울산항의 액체화물 전용부두를 개발하고 배후에 준설토 투기장을 조성하기 위한 공사로 2023년 공사가 완료되면 울산항의 액체화물 하역능력이 연간 약 150만t이 늘어나 국내 최대의 액체화물 취급항으로서의 경쟁력 향상이 기대된다.

 지역별로는 울산시 883억원, 전남도 623억원, 경기도 471억원, 그 밖의 지역이 2482억원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kys0505@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