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이경진 "어머니 혼자 딸 넷 키워" 가정사 공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1-15 20:49:37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15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 출연한 배우 이경진 (사진 = TV조선)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현주 기자 = 배우 이경진이 어머니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경진은 15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 출연했다.

어머니의 고향 전주를 찾은 이경진은 "부모님이 아들을 낳으려고 딸을 2년 터울로 넷이나 낳았다"며 "아버지가 아들 낳으러 간다고 하고 떠나셨다. 결국 아들을 보셨단다. 우리를 돌보지도 않고"라고 말했다.

그는 "어머니께서 딸 넷을 혼자 키우셨다. 그래서 안 하신 일이 없었다"며 "어묵 공장을 하신 적도 있다. 집에 들어오시면 튀김, 기름 냄새가 났다"고 기억했다.

허영만 '어머니는 재가를 안 하셨냐'고 묻자 "제가 못 가게 했다. 나중에 나이 들어 보니까 우리 엄마가 참 불쌍하게 사셨구나 알겠더라"며 "서른다섯에 혼자 되시고 딸 넷을 혼자 키우셨다"고 답했다.

유방암 투병기도 언급했다. 콩나물국밥집을 찾은 이경진은 "8년 전 유방암으로 고생했다. 아팠을 때 음식을 아무것도 못 먹는데 계속 먹어야 하는 상황이라 콩나물국밥을 찾아 다니면서 많이 먹었다"고 회상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ovelypsych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