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국회, 오늘 경제분야 대정부질문…부동산 정책 선회 공방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20 05:00:00
野, LH 사태·임대차3법·세부담 인상 등 공세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전진환 기자 = 곽상도 국민의힘 의원이 19일 여의도 국회 본회의에서 열린 정치·외교·통일·안보분야 대정부질문에서 홍남기 국무총리 대행에게 질의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04.19.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한주홍 기자 = 여야는 20일 경제 분야 대정부질문을 진행한다.

이날 대정부질문에서는 부동산 문제가 도마 위에 오를 것으로 보인다.

야당은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태, 임대차 3법 부작용, 실수요자 세부담 인상 등을 두고 공세를 벌일 것으로 보인다.

정부가 최근 종합부동산세 등 보유세 부담 완화, 종부세 부과 기준 공시가격 상향, 공시지가 현실화율 속도조절 방안, 대출규제 완화 등 부동산 정책을 선회하는 것을 두고도 공방이 오갈 전망이다.

이밖에도 가계부채 급증, 재정준칙 도입 등에 대한 질의도 나올 것으로 보인다.

더불어민주당에서는 서영교·홍익표·양향자·어기구·이용우 의원이 질의자로 나서고, 국민의힘에서는 서병수·김은혜·김선교 의원, 비교섭단체에서는 용혜인 기본소득당 의원이 질의한다.

홍남기 국무총리 직무대행은 전날에 이어 총리 직무대행이자 경제부총리로서 답변자로 나서 야당의 총공세를 막아내야 한다. 부동산 관련 정책 역시 국토교통부 장관이 공석인 상황에서 윤성원 국토1차관이 대신 답변하게 된다.

이밖에도 조성옥 공정거래위원장, 은성수 금융위원장 등이 출석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hong@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