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SNL 코리아' 조정석, 교회언니 '조정순' 변신…웃음 폭발

등록 2021.09.26 14:17:1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SNL코리아에 출연한 조정석 (사진 = 쿠팡플레이) 2021.9.26.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현주 기자 = 배우 조정석이 'SNL 코리아' 출연을 통해 다재다능하고 폭넓은 스펙트럼의 연기자임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첫 출연이 믿기지 않은 대활약으로 차원이 다른 웃음 폭탄을 안겼다.

조정석은 지난 25일 공개된 쿠팡플레이 'SNL 코리아' 4회 호스트로 출연, 'AI 웨이터 알파조' 코너에서 '기가후니' 정상훈의 후배 웨이터로 등장하며 로봇 움직임을 브레이크 댄스로 완성했고, 정상훈의 AI임에도 기강을 잡으려 하는 선배의 갈굼에 재치 있게 응수하며 큰 웃음을 남겼다.

또한 음식에 머리카락이 들어갔다고 우기는 진상 손님에게 'AI 알파조' 신형 기능인 DNA 분석 기술을 사용해 머리카락의 주인을 찾는 모습을 실감 나게 펼쳤다.

조정석은 권혁수와 '유튜브 연애상담소' 코너에서 지난해 네티즌들이 만든 '교회 반주하는 언니' 느낌의 여장 합성 사진 그대로의 모습으로 등장해 폭소를 안겼다. 누구보다 예쁘고 멋진 연애 고민을 슬기롭게 들어주는 언니로 활약하고 싶지만 현실은 거친 근육을 숨기지 못하는 조정순으로 등장해 크루인 권현수 못지않은 능청 연기로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

'네고의 정석'과 '스파이더 조'에서는 누구나 일상에서 있을 법한 웃픈 사연들을 조정석의 재치 있는 연기로 공감과 웃음을 유발했다. 특히 정상훈과 함께 직거래 금액을 깎기 위해 아내의 병원비 핑계를 대는 연기에서 두 사람의 처절한 눈물연기가 유쾌한 호흡을 전했다.

하이라이트는 다시 한번 '이익준'으로 분해 크루 멤버 정상훈, 안영미, 권혁수, 이수지와 함께 율제병원의 구구즈 멤버로 호흡을 맞춰 VIP 병동을 풍자한 코너였다.

조정석은 꽁트 멤버들에게 의사로서의 사명감을 이야기하고 기부에 대해 설명하면서 후에 있을 익준의 인물 변화가 더 큰 웃음을 만들 수 있도록 초반부터 분위기를 다잡았다.

후반 VIP 병동의 큰손 회장님을 위한 익준의 고군분투가 빛을 발하게 됐고, 마지막 회장님의 심폐소생을 위한 조정석의 애드립 동작까지 더해져 웃음이 만발하며 자신의 캐릭터를 직접 슬기롭게 풍자하는 그의 연기에 찬사가 이어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lovelypsych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