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계룡산 단풍, 이달 말께 '절정'

등록 2021.10.07 15:11:5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대전=뉴시스] 계룡산 갑사오리숲 단풍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뉴시스] 조명휘 기자 = 계룡산국립공원사무소는 올해 계룡산 단풍은 이달 말 께 절정을 이룰 것으로 전망된다고 7일 밝혔다.

계룡산국립공원사무소에 따르면 계룡산 단풍은 27일 절정에 도달한 뒤 이달 말부터 서서히 낙엽이 질 것으로 예상된다. 단풍절정은 산 전체의 80%가 물들었을 때를 말한다.

계룡산국립공원에는 갑사와 신원사, 동학사 등 유서 깊은 사찰들이 있고, 아름다운 산봉우리와 계곡이 있어 단풍산행을 즐기기에 좋다.

계룡산국립공원사무소는 단풍명소로 갑사 오리숲길과 자연성능 코스를 추천했다.

갑사 오리숲길은 갑사매표소에서 갑사까지 1㎞의 탐방로로, 가파르지 않고 휠체어나 유모차가 편하게 이동할 수 있는 명품탐방로다. 가을이 오면 오리숲길과 갑사주변에 단풍이 벌겋게 달아올라 장관을 이룬다.

자연성능 코스는 동학사에서 은선폭포를 거쳐 관음봉까지 오르는 약 3.5㎞ 등산로로, 계룡산의 대표경관인 자연성능을 조망하며 갑사지구와 동학사지구의 단풍을 한눈에 감상할 수 있는 명소다.

유한기 계룡산국립공원사무소 행정과장은 "사회적 거리두기와 방역수칙을 준수하면서 계룡산국립공원의 아름다움을 만끽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oemedi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