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부산교육청, 강원교육청 손잡고 평화·통일교육 활성화

등록 2021.10.25 09:41:0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부산시교육청은 26일 오전 11시 강원도 고성군에 있는 강원도교육청 남북교류사무소에서 강원교육청과 평화·통일교육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한다.

 협약식에는 김석준 부산시교육감과 민병희 강원도교육감 등이 참석한다.

 지난 4월 동해북부선 최북단 역인 강원도 고성군 제진역에 '통일로 가는 평화열차' 체험학습장을 개장한 것을 계기로 체결하는 협약이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평화·통일교육 활성화를 위한 학생 교류, 평화·통일교육 인프라 공유, 남북교육교류협력 사업 협력 체계 구축 등에 대한 협력을 약속할 예정이다.

특히 양 기관은 '2022년 부산-강원 평화·통일 학생교류 프로그램: 유라시아 철도 평화탐방단 프로젝트(가칭)'를 운영할 계획이다.

이 프로그램은 내년 6월 부산지역 중학생 40명이 2박3일 동안 강원도를 방문해 제진역 평화열차 체험장과 DMZ, 통일전망대, 최북단 명파분교를 탐방하고, 강원도지역 중학생 40명이 부산을 방문해 임시수도 기념관과 감천문화마을, 유엔평화공원 등을 체험하는 방향으로 운영된다.

부산과 강원도는 각각 '피란수도의 흔적이 남아 있는 평화특구'와 '비무장지대(DMZ)를 품은 접경지역'이라는 지리적·문화적 특징을 갖고 있다.

김석준 부산교육감은 "이번 협약은 '한반도평화 염원'이라는 상징적인 의미와 함께 양 지역의 평화·통일체험 인프라를 공유하기 위한 것이다"면 "앞으로 강원도교육청과 활발한 교류를 통해 학생들의 평화·통일 감수성을 키워 나가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ulnetphot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