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재명 "윤석열, 종전선언 반대…'코리아 리스크' 키울 뿐"

등록 2021.11.26 14:51:13수정 2021.11.26 16:07: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평화관 의심…대안 무엇인지 해명해야"

associate_pic

[목포=뉴시스] 변재훈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26일 전남 목포시 동부시장에서 시민들을 향해 연설을 하고 있다. 이 후보는 세 번째 매타버스(매주 타는 민생버스) 일정으로 이날부터 3박4일간 호남 민심 탐방을 시작한다. 2021.11.26. wisdom21@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창환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는 26일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를 겨냥해 "국민을 불안하게 만들고, 지정학적 요인인 '코리아 리스크'를 키워 경제 불안정성만 가중할 뿐"이라고 지적했다.

이 후보는 이날 오후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얼마 전 윤석열 후보는 '종전선언에 반대한다'고 말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김대중 대통령의 발자취가 살아 있는 목포다. 대통령께서 여신 한반도 평화의 문을 더 활짝 열겠다 다짐한다"며 "최근 한미 양국이 종전선언 문안에 상당한 의견접근을 이뤘다는 보도가 있었다"고 운을 뗐다.

이어 "미국, 중국도 뜻을 모아가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천재일우의 기회"라며 "한반도 평화를 위해 저도 할 수 있는 모든 일을 다 할 생각"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제1야당 대통령 후보가 종전선언에 반대하는 것은 예삿일이 아니다"라며 "아시다시피 종전선언은 평화로 가는 첫 단추다. 비핵화 협상의 출구가 아닌 입구로서도 충분한 의미가 있다"고 주장했다.

또 "어떤 생각에서 종전선언을 반대하는지 이해할 수 없다. 윤 후보의 평화관이 의심스럽다"며 "정말 종전을 원치 않는다는 말씀인지, 종전이 아니라면 그 대안은 무엇인지, 국민이 불안하지 않도록 합당한 해명을 해주길 요청한다. 지금이라도 입장 전환을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leec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