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인천공항, 설 연휴 특별교통대책 실시…'24시간 국제화물 운송'

등록 2022.01.28 11:59:35수정 2022.01.28 13:56: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내달 2일까지 6일간 '특별교통대책' 실시
일 평균 여객·화물기 각각 114편과 237편
감염병 위험국 직항 전용 검역 게이트 운영

associate_pic

[인천공항=뉴시스] 이영환 기자 = 지난 20일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입국장에 승객들이 귀국하고 있다. 2022.01.28. 20hwan@newsis.com

[인천=뉴시스] 홍찬선 기자 = 인천공항공사는 올 설 연휴인 28일부터 내달 2일까지 6일간 특별교통대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대책은 국제화물 운송 공급망 유지와 공항 이용객의 안전을 위한 대책이라고 공사는 설명했다.

인천공항은 특별대책기간 예정된 237편의 화물기 운항은 코로나19 팬데믹(대유행) 장기화에도 국제 화물 운송 공급망에 차질이 없도록 유지할 방침이다.

특히 이번 설 연휴 기간 인천공항에는 일평균 여객기운항 114편과 화물기운항 237편 및 1만명의 여객이 이용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는 지난해 설 연휴대비 여객운항 17.7%, 화물운항 18.9%, 여객수 94.6%가 증가한 것이다.

이에 따라 공사는 24시간 국제화물 운송 및 안전한 공항운영을 위해 국제화물 무중단 운영, 감염병 대응, 여객편의 증진 분야에 걸쳐 안전운영을 위한 대책을 수립하여 만전을 기한다는 계획이다.

우선 화물 운송이 순조롭게 운영될 수 있도록 안전협력네트워크 구축, 정기 예방활동(방역, 캠페인, 위생품 지급) 등 안전한 국제화물 운송 공급망을 확보할 계획이다.

또한 (코로나19) 감염병 대응을 위해 위험국 직항편 전용 검역 게이트 운영, 해외 입국자 방역 대중교통 분리 운영 등 특별입국절차와 코로나19 검사센터(3개소) 운영, 출국단계별 비대면 발열체크 실시, 승객이동 동선 분리 및 보안검색대 분산운영 등 출입국 방역체계를 강화할 예정이다.

김경욱 공사 사장은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도 국제화물 운송의 원활한 처리 및 여객 안전 최우선을 위하여 완벽한 대비태세를 확립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ani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