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김은혜, 이틀째 경기북부 표심 공략 "북부발전 반드시 달성"

등록 2022.05.24 16:26:06수정 2022.05.24 16:40: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북부지역 곳곳서 출근인사 나누며 지지 호소
"힘 있는 여당 도지사 만들어 달라"

associate_pic

[양주=뉴시스] 최진석 기자 = 김은혜 국민의힘 경기도지사 후보가가 24일 경기 양주 덕정역 앞에서 강수현 양주시장 후보 선거운동원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사진=김은혜 캠프 제공) 2022.05.2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의정부 =뉴시스] 송주현 기자 = 국민의힘 김은혜 경기도지사가 이틀 연속 경기북부지역 곳곳을 누비며 표심 잡기에 주력했다.

김 후보는 24일 오전 9시 양주시 덕정역에서 출근하는 시민들과 인사를 나누며 "GTX(수도권광역 급행철도)를 더 이상 늦출 수가 없다"며 "양주로 오는 GTX를 하루빨리 착공하고 부족한 광역버스 문제도 해결하겠다"고 호소했다.

이어 "김은혜에게는 친구인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과 서울에도 오세훈 시장 후보가 있다"며 "제가 도지사가 되면 이들과 함께 교통문제를 반드시 해결할 것"이라고 재차 강조했다.

양주 덕정역 유세를 마친 김 후보는 동두천과 연천을 찾아 유세활동을 이어갔다.

김 후보는 당내 동두천시장 후보인 박형덕 후보를 만나 정책협약식을 맺고 동두천 큰시장 로터리 인근에서 일일이 시민들과 인사를 나누며 북부표심을 공략했다.

연천에서는 시장 상인들과 인사를 나누고 당내 김덕현 연천군수 후보와 정책협약식을 가졌다.

김 후보의 유세장에 몰린 지지자들은 "김은혜를 도지사로 만들자"며 외쳤고 지나는 시민들 가운데 김 후보의 팬이라며 악수를 청하는 이들도 많았다.   

이날 양주와 동두천, 연천에서 오전 유세 활동을 마친 김 후보는 오후에도 포천과 의정부 표심을 얻기 위해 몰두했다.
associate_pic

국민의힘 김동근 경기 의정부시장 후보와 의정부를 방문한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가 합동 유세를 벌이고 있다.(사진=김동근 후보 선거사무소 제공)

특히 의정부역 앞에서 합동유세를 가진 김 후보는 "힘 있는 여당 도지사 후보 김은혜가 향후 윤석열 대통령과 함께 북부지역 발전을 이뤄내겠다"고 약속했다.
 
앞서 김 후보는 전날인 지난 23일에도 오전 일찍 파주시를 찾아 출근하는 시민들에게 명함을 건네고 인사를 나눈 뒤 의정부에 있는 경기도청 북부청사로 자리를 옮겨 당내 시장 후보들과 함께 '경기북부 번영시대 합동 기자회견'을 가졌다.

김 후보는 기자회견에서 "경기북부 경제자유구역청을 신설해 글로벌 투자를 유치하고 첨단삼각벨트를 완성하겠다"며 '경기북부 번영시대'라는 주제로 지역 균형발전을 위한 5대 공약을 발표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ti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