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발전 5사, 발전 기술 협약 체결…기술·인적 시너지 극대화

등록 2022.05.24 17:57:0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설비 기술 진단·공동 연구개발 협력 확대
기술전문원 협의회 구성·인프라 활용 협조

associate_pic

[세종=뉴시스] 한국서부발전, 한국남부발전, 한국동서발전, 한국남동발전, 한국중부발전은 24일 대전 한국발전인재개발원에서 '발전기술 공동 번영을 위한 기술협력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2022.05.24.(사진=한국서부발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세종=뉴시스]고은결 기자 = 국내 발전공기업 5사가 발전 기술 공동 개발 등 에너지 기술 발전을 위해 맞손을 잡는다.

한국서부발전, 한국남부발전, 한국동서발전, 한국남동발전, 한국중부발전은 24일 대전 한국발전인재개발원에서 '발전기술 공동 번영을 위한 기술협력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발전회사 기술전문원들이 한국발전인재개발원으로 이전한 후 합동조직 운영으로 기술적·인적 시너지를 극대화하자는 취지에서 추진됐다.

아울러 발전 설비 기술 진단, 공동 연구개발, 신기술 전파 등 에너지 기술 중심 허브를 구성하기 위한 협력 확대도 추진한다.

협약에 따라 5개 기관은 ▲기술전문원 협력협의회 구성 ▲발전 설비 합동 기술점검 ▲발전 설비 고장 정지 현황 공유·공동 대응 ▲발전 설비 진단장비 및 실험실 인프라 활용 협조 ▲연구개발 과제 공동 추진 ▲기술전문원 기술교류회 시행 ▲신재생 설비 전문 기술 개발·교류 강화 등에 협력하기로 했다.

발전업계 관계자는 "이번 협약이 5개 발전사 기술 전문가의 역량을 높이고, 안정적인 발전 설비 운영과 탄소중립을 위한 전문 기술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e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