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조수진 최고위원 “전북 예산 늘리고, 민원해결 창구역할 하겠다”

등록 2022.06.28 13:52:3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전북도의회 기자간담회…김관영 전북지사 당선인과의 인연도 강조

associate_pic

[전주=뉴시스] 김얼 기자 = 조수진 국민의힘 최고위원이 28일 전북 전주시 전북도의회 기자실을 방문해 기자간담회를 갖고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2022.06.28. pmkeul@newsis.com


[전주=뉴시스] 김민수 기자 = 고향 전북을 찾은 국민의힘 조수진 수석최고위원이 ‘지난 지방선거에서의 지지에 대한 감사 인사와 함께 새로운 도지사 등과 지역 예산지원 확보에 더 나설 것’을 약속했다.

조 최고위원은 28일 호남방문의 일환으로 전주를 찾아 전북도의회 기자실에서 간담회를 갖고 먼저 제8회 지방선거에서 도민들의 국민의힘 지지에 대해 감사를 전했다.

이 자리에는 국민의힘 소속으로 전북도의회와 전주·군산·익산 시의회에 입성한 이수진, 천서영, 송영자, 윤세자 당선인과 자리를 함께했다.

조 최고위원은 김관영 전북지사 당선인과의 인연을 들며 전북에 대한 지원과 희망이 클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김관영 전북지사 당선인과는 예전 김한길 당대표 비서실장을 하던 시절부터 인연이 있다”라며 “무엇보다도 젊은 도지사가 배출이 됐기 때문에 전북에 희망도 굉장히 클 것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김 당선인께서 3급 정책협력관 자리에 국민의힘 출신을 배려하겠다고 한 것에 매우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서울에 올라가 최고위원 회의 등에 많이 알리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조 최고위원은 “제가 많은 지역에 다니면서 말씀드리지만 이제 저는 여당의 지도부이자 여당의 국회의원이고 특히 전북은 제가 태어나고 성장한 곳이다”라며 “그렇기 때문에 예산 지원이라든지 또 어떤 민원 해결에 있어서 창구 역할을 하겠다. 이런 약속을 드린다”라고 힘주어 말했다.

조수진 최고위원은 그러면서 “정운천 도당위원장은 물론 지역 연고 국회의원 등과 힘을 합쳐 전북 발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히고 “김관영 지사 당선인과는 취임 후 이 자리에 함께 와서 도민에게 인사를 다시 드리겠다”고 말했다.

한편 조 최고위원은 기자간담회 후 무주군을 찾아 황인홍 무주군수와 만나 태권도사관학교 건립 등 현안과 수해 방지대책 등을 듣고 예산 지원을 논의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le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