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전북 뜨겁고 습한 바람에 폭염 이어져…동부 오후 소나기

등록 2022.07.06 06:12:11수정 2022.07.06 07:33: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전북=뉴시스]고석중 기자 = 6일 수요일 전북지역 하늘은 가끔 구름이 많은 가운데 뜨겁고 습한 바람이 불면서 매우 무더운 날씨가 이어지겠고, 소나기가 내리는 곳도 있다.

기상청은 2개 시군(전주, 완주)에 폭염경보, 그 밖에 12개 시군에 폭염주의보를 발령하고 건강관리에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오늘 최저기온은 22~25도로 어제보다 1도께 높고, 최고기온은 31~34도로 어제보다 1~2도 높겠다.

오후 1~2시 기온은 진안·장수 30도, 무주·임실 31도, 정읍·순창·고창·남원 32도, 전주·익산·완주·군산·김제·부안 33도 분포가 예상된다.

동부지역을 중심으로 오후 한때 소나기가 오겠다. 예상 강수량은 5~40㎜(많은 곳 60㎜ 이상)로 지역에 따라갈 강도와 강수량의 차이가 매우 크다.

대기질은 세계보건기구(WHO) 기준 (초)미세먼지 농도 '오전 보통-오후 좋음' 단계다.

생활기상은 체감온도(취약거주환경) 주의, 식중독지수 '경고', 자외선지수 '높음', 천식폐질환 가능지수 '낮음', 뇌졸중 가능지수 '보통' 단계다.

군산 앞바다 만조시각은 오전 7시31분이고, 간조는 오후 2시13분이다. 일출은 오전 5시23분이고 일몰은 오후 7시54분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k990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