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캐스팅 논란' 옥주현, '국가가 부른다' 출연

등록 2022.07.07 10:51:13수정 2022.07.07 11:10:4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국가가 부른다'. 2022.07.07.(사진=TV조선 제공)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김현숙 인턴 기자 = 그룹 핑클 출신 뮤지컬 배우 옥주현이 '국가가 부른다'에 출연한다.

7일 오후 10시에 방송하는 TV조선 '국가가 부른다'(이하 '국가부')에서는 만능 가수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만능 가수 팀 은가은은 "'국민가수' 경연 때부터 박창근이 원픽이었다"고 고백한다. 그런가하면 "이솔로몬 역시 자신의 픽이었다"며 잘생긴 외모를 이유로 꼽았다.

이후 이솔로몬과 은가은은 대결 상대로 만나 핑크빛 기류가 흘렀지만 대결에 돌입하자 양보 없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대결 전 두 사람은 서로의 이름으로 기선제압 삼행시를 선보이는가 하면, 각자 필살기인 노래를 선곡해 승부를 펼친다.

이 외에 만능 가수 팀의 공소원은 '어느날 문득'에 맞춰 색소폰을 불며 등장한다. 허찬미는 이효리의 '배드 걸스(Bad Girls)'를 준비해 국가부 요원들의 심장을 저격한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국가가 부른다'. 2022.07.07.(사진=TV조선 제공)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노래하는 창근이' 코너에서는 스페셜 게스트 옥주현이 뮤지컬 '마타하리'의 넘버 '마지막 순간'으로 등장한다. 그는 즉석 신청곡 '레베카'를 열창한다.

또 옥주현은 국가부 요원들과 스페셜 듀엣 무대도 꾸민다. 그는 박창근과 김광진의 '편지'를 열창하고 김동현과 자신의 솔로곡 '난'을 부른다. 그 외에 국가부 요원들이 준비한 헌정 무대 핑클의 '블루레인(Blue Rain)', '영원한 사랑' 등 다채로운 무대가 펼쳐진다.


◎공감언론 뉴시스 esther@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