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화성시, 어르신 대상 ‘노년기 심리상담 서비스’ 지원

등록 2022.08.17 17:15:5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화성=뉴시스] 화성시청 전경 (사진 = 화성시 제공)




[화성=뉴시스] 정숭환 기자 = 경기 화성시는 고령화 시대를 대비해 관내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노년기 심리상담 지원서비스’를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심리상담은 ‘노인돌봄 전달체계 개편 시범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노인돌봄 전달체계 개편 시범사업은 지역 안에서 노인돌봄에 필요한 보건의료, 요양, 일상생활, 주거 등을 통합적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행정안전부가 주관하고 화성시와 국민건강보험공단, LH의 협업으로 진행된다.

심리상담은 만 65세 이상 어르신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통합돌봄 창구 및 권역별 통합돌봄본부로 문의하면 된다.

의료기관으로부터 우울증 관련 진단서를 받았거나, 노인상담선별척도지 검사 또는 노인우울검사(SGDS-K) 결과 고위험군으로 판단될 경우에 상담서비스가 제공된다.

상담은 경기도심리지원센터 소속 전문 상담사가 주 1회씩 총 5회에 걸쳐 대상자를 방문해 지원한다. 

시는 통합돌봄본부 이용자 또는 읍면동 찾아가는 복지팀의 가정방문 대상자 중 상담이 필요한 어르신을 우선 발굴할 계획이다.

정구선 복지국장은 “통합돌봄에 빠져있던 정신건강 분야 서비스를 개발하게 돼 매우 고무적으로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경기도 심리지원센터와 함께 어르신들의 건강한 노후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newswith0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