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지방일반

'말 안 듣는다' 둔기로 딸 때려 숨지게 한 40대 구속영장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3-16 09:52:52
associate_pic
[무안=뉴시스]= 전남 무안군 삼향읍 전남경찰청. 2019.01.16.  photo@newsis.com
[장흥=뉴시스] 변재훈 기자 = 전남 장흥경찰서는 16일 둔기로 딸을 때려 숨지게 한 혐의(상해치사)로 A(44·여)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A씨는 지난 14일 오후 3시30분께 장흥군 소재 자택에서 딸 B(22)씨를 둔기로 수차례 때려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딸의 한글 공부를 가르치던 중 '말을 잘 듣지 않는다'는 이유로 홧김에 이같은 일을 벌인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딸이 지적장애인이다. 교육에 잘 따르지 않아 체벌한 것이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숨진 딸 B씨의 장애 여부를 구체적으로 확인하는 한편, A씨가 과거에도 B씨를 학대한 정황이 있는지 살펴보고 있다.

또 A씨의 다른 자녀(2남2녀)에 대해서는 아동보호전문기관에 상담 조사를 의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wisdom2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