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일반

신세계조선호텔, 13일부터 '직원 유급 휴업'… 4개 호텔, 정상 영업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4-10 17:52:39
5월31일까지 6주간
3주씩 교대 근무
평균 임금 70% 지급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서울 웨스틴조선호텔

[서울=뉴시스] 김정환 기자 = 신세계조선호텔은 오는 13일부터 5월31일까지 '직원 유급 휴업'을 시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숙박, 식음, 연회 등 호텔 내 모든 서비스 이용률이 급감하는 데 따라 유동적인 근무 체제를 도입하기 위해서다.

대상은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부산 웨스틴조선호텔, 포포인츠 바이 쉐라톤 서울남산, 레스케이프 등 총 4개 호텔 근무자 전원이다. 유급 휴업 기간인 6주 동안 3주씩 교대 근무하게 된다.

직원들은 이 기간의 50%만 근무하지만, 평균 임금의 70%를 받는다.

단, 이 기간에도 각 호텔은 현재와 동일하게 영업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ac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