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경기북부

시너로 화장실 청소하고 라이터 켰더니 '펑'···2도 화상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5-19 10:44:48
associate_pic

[파주=뉴시스] 이호진 기자 = 18일 오후 2시30분께 경기 파주시 상지석동의 공동주택에서 유류 폭발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했다.

불은 10여분 만에 자체진화돼 큰 피해는 없었으나, 이 집에 사는 여성 A(42)씨가 전신에 2도 화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A씨는 “시너를 사용해 화장실을 청소한 뒤 라이터를 켜는 순간 폭발이 일어났다”고 진술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환기가 제대로 되지 않은 상태에서 기화한 시너가 폭발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asak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