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지방일반

휴가 나온 GOP 일병, 지하철 몰카범 붙잡았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6-01 15:08:56
associate_pic
최승우 일병, 육군 7사단 상승불사조연대

[화천=뉴시스] 한윤식 기자 = 최전방 수호병이 휴가 중 지하철에서 '몰카범'을 붙잡은 사실이 국민신문고를 통해 뒤늦게 알려졌다.

주인공은 육군 제7보병사단 일반전초(GOP) 수호병인 최승우 일병.

1일 육군7사단에 따르면 최 일병은 5월25일 휴가 후 복귀하기 위해 공항철도를 이용하던 중 옆자리에 앉은 남성에게서 수상함을 느꼈다. 휴대폰으로 맞은편 여성의 신체를 불법 촬영하고 있었다.
 
최 일병은 이 남성이 휴대폰으로 촬영하고 있다는 것을 확신, 덜미를 잡았다.

격렬히 저항하는 남성을 제압하기 위해 최 일병은 주변 승객들에게 상황을 알렸고, 다른 승객들과 힘을 합쳐 남성을 제압하고 휴대폰을 확인했다.

물증을 확보한 다음 현행범을 데리고 디지털미디어시티역에서 하차, 상암파출소로 신원을 인계했다.
   
이러한 사실은 불법 촬영을 당한 피해 여성의 남자친구가 국민신문고를 통해 최 일병에게 감사의 글을 올리면서 밝혀졌다.

최 일병은 “누구라도 그 자리에 있었다면 똑같이 행동했을 것”이라며 “조국을 수호하는 군인으로서 국민에게 힘이 되어 보람을 느낀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nssysh@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