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대구/경북

대구시 스마트도시계획 수립 ‘순항’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9-10 16:26:34
associate_pic
[대구=뉴시스]대구시가 10일 오전 영상회의실에서 ‘스마트도시계획 수립 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하고 있다.(사진=대구시 제공) 2020.09.10.  photo@newsis.com
[대구=뉴시스] 정창오 기자 = 대구시의 스마트도시계획 수립이 순항하고 있다. 대구시는 10일 오전 ‘스마트도시계획 수립 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비대면 온라인으로 진행된 이날 보고회에는 대구시와 유관기관, 구·군 관련 부서장이 함께 했으며, 홍의락 대구시 경제부시장의 주재로 대구 스마트도시계획 중간보고 및 의견수렴·토의 순으로 진행됐다.

스마트도시계획은 ‘스마트도시 조성 및 산업진흥 등에 관한 법률’ 제8조에 따라 수립하는 법정계획으로 2021~2025년까지 대구시 스마트도시 비전과 추진전략, 시민체감형 스마트도시 서비스 발굴 및 대구형 스마트도시 모델 창출을 위한 중장기 종합계획 수립 등을 담게 된다.

최근엔 광주, 인천, 대전 등도 스마트도시계획을 수립했다.

대구 스마트시티 도시계획은 핵심 키워드를 ▲서비스 혁신성 ▲도시 지능화 ▲지속 가능성 ▲도시 개방성 ▲도시 혁신성 ▲인프라 통합 ▲협력적 파트너십 ▲스마트시티 거버넌스 등으로 정했다.

또 국내·외 환경분석과 대구의 내부환경 및 여건을 분석해 대구시가 스마트시티로 추진해야 할 중점과제를 6대 분야로 축약하고 시민이 공감할 수 있는 분야별 세부 추진 과제를 추가 발굴 중이다.
        
대구시는 중간보고회 이후 시민과 기업, 공무원들을 대상으로 한 설명 및 의견수렴을 차례로 실시해 스마트시티 정책에 관한 의견들을 지속적으로 청취하고 스마트도시계획에도 추가 반영해 연내에 국토부 승인을 받아 확정할 예정이다.

홍의락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대구시의 스마트시티 정책이 전체적으로 통일성을 유지하면서, 중·장기적로는 다른 시·도와 구별되는 특화정책을 발굴·추진하는 밑그림을 만들어 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jco@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