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文대통령 "충격적 사건 매우 유감…北 책임있는 조치 취해야"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9-24 17:23:05
"軍, 경계 강화해 국민 보호 만반의 태세 갖춰라"
associate_pic
[김포=뉴시스]추상철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4일 오후 경기 김포시 민간 온라인 공연장인 캠프원에서 열린 디지털뉴딜문화콘텐츠산업 전략보고회에 참석해 연설을 하고 있다. 2020.9.24.   scchoo@newsis.com
[서울=뉴시스] 홍지은 안채원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24일 북한에 의한 해양수산부 공무원 총격 사살 사건과 관련해 "충격적인 사건으로 매우 유감스럽다. 어떤 이유로도 용납될 수 없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노영민 비서실장과 서훈 안보실장으로부터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의 결과와 정부 대책을 보고 받은 뒤 이같이 말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전했다.

문 대통령은 "북한 당국은 책임있는 답변과 조치 취해야 한다"며 "군은 경계태세를 더욱 강화하여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보호하기 위한 만반의 태세를 갖추라"고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23일 오전 8시30분부터 9시까지 서 실장과 노 실장으로부터 대면 보고를 받은 후 "정확한 사실을 파악하고 북에도 확인하라. 만약 첩보가 사실로 밝혀지면 국민이 분노할 일이다. 사실관계를 파악해서 있는 그대로 국민에게 알려라"고 지시했다.

또 같은 날 오전 9시 2차 대면 보고를 받은 뒤 "NSC 상임위를 소집해서 정부 입장을 정리하고 현재까지 밝혀진 내용을 국민들께 있는 그대로 발표하라"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ediu@newsis.com, newkid@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