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해외야구

日 한신 타이거즈, 선수단 8명 확진 '비상'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9-26 10:38:07
associate_pic
[도쿄=AP/뉴시스] 일본프로야구 한신 타이거스의 후지나미 신타로. 2020.03.11
[서울=뉴시스] 문성대 기자 = 일본프로야구 한신 타어거즈에서 무더기 확진자가 발생했다.

일본 닛칸스포츠는 26일 "한신에서 선수 5명, 코치 3명 등 총 8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시즌 초반 후지나미 신타로 등 3명의 확진자가 나와 일본프로야구를 중단시켰던 한신은 이번에도 다수의 선수가 회식에 참석한 것으로 알려져 다시 한 번 도마 위에 올랐다. 회식이 집단 감염의 원인이라는 추측도 나왔다.

한신은 밀접 접촉자 19명을 격리하는 등 선수단 147명 전원이 검사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신 고위 관계자는 "프로야구계 관계자 여러분, 팬들에게 대단히 걱정을 끼쳤다. 정말 죄송하게 생각한다"고 사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dmu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