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일반

삼성전자, 브랜드 가치 첫 '글로벌 톱5' 진입…20년만에 가치 12배↑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0-20 13:35:30  |  수정 2020-10-20 13:38:02
인터브랜드 '글로벌 100대 브랜드'서 623억달러로 5위 기록
2000년 52억달러에서 20년만에 가치 12배 성장해 '톱5' 진입
코로나19 대응 위한 사회공헌 활동과 글로벌 캠페인 등 호평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이윤청 기자 = 8일 서울 서초구 삼성전자 서초사옥의 깃발이 바람에 휘날리고 있다. 2020.10.08. radiohead@newsis.com


[서울=뉴시스] 고은결 기자 = 삼성전자의 브랜드 가치가 사상 처음으로 세계 5위 안에 들었다.

삼성전자는 글로벌 브랜드 컨설팅 전문업체 인터브랜드(Interbrand)가 발표한 '글로벌 100대 브랜드(Best Global Brands)'에서 브랜드 가치가 사상 최대인 623억달러를 기록하고 순위도 처음으로 5위에 올랐다고 20일 밝혔다.

인터브랜드는 ▲기업의 재무 성과 ▲고객의 제품 구매 시 브랜드가 미치는 영향 ▲브랜드 경쟁력 등을 종합 분석해 브랜드 가치를 평가한다.

삼성전자의 브랜드 가치는 지난해 611억달러보다 2% 상승하며 623억달러를 기록, 2017년에 6위를 달성한 이후 3년 만에 '글로벌 톱5'로 도약했다. 상위 5위권에 미국 기업 외 한국 기업이 진입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삼성전자는 인터브랜드가 브랜드 가치평가를 시작한 2000년 52억달러(43위)를 시작으로 가치가 꾸준히 성장해 20년만에 브랜드 가치가 12배 성장했다. 2012년 9위로 처음으로 10위권에 진입한 이후, 2017년 6위, 2020년 5위 달성까지 브랜드 가치 순위가 지속적으로 상승해 왔다.

인터브랜드는 삼성전자의 브랜드 가치 상승 주요 요인으로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과 캠페인을 추진하고 ▲지속가능경영 활동을 전사적으로 확대하고▲ '갤럭시 Z 플립', '더 테라스(The Terrace)', '비스포크(BESPOKE)' 등 혁신적인 제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하고 ▲AI∙5G∙IoT 등 미래 기술 선도를 위해 계속 투자하고 있는 점을 꼽으며, 이번 평가에 긍정적으로 반영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신속한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국가별로 필요한 물품, 성금 등을 기부하고 다양한 지원활동을 펼쳤다. 또한, 미국 뉴욕 타임스퀘어, 영국 런던 피카딜리 서커스, 이탈리아 밀라노 두오모 성당 등의 옥외 광고와 소셜미디어 채널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자(Get through this together)"는 메시지로 글로벌 캠페인을 전개하며 고객들과 함께 공감하고 적극적으로 소통했다는 점에서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최근에는 코로나19로 지친 전세계 소비자들을 격려하기 위해 소셜미디어 채널을 통해 공유된 사진과 스토리를 영상으로 제작해 옥외 광고로 활용하는 '스마일 캠페인(Smile Stories Campaign)'을 전개하며 소비자들의 좋은 반응을 얻었다.

삼성전자 글로벌마케팅센터장 이영희 부사장은 "삼성전자의 브랜드 가치가 2000년 대비 12배로 크게 성장한 것은 삼성전자 브랜드에 대한 글로벌 고객의 성원 덕분"이라며, "향후에도 글로벌 고객들과 진심으로 공감, 소통하는 활동을 통해 글로벌 위상을 지속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eg@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