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배구

한국전력 러셀·GS칼텍스 러츠, V-리그 2라운드 MVP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2-05 14:19:37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영환 기자 = 18일 수원 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0-2021 V-리그 한국전력과 KB손해보험과의 경기, 한국전력 러셀이 환호 하고 있다. (사진=한국전력 배구단 제공) 2020.11.18.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주희 기자 = 한국전력 러셀과 GS칼텍스 러츠가 2라운드 '최고의 별'로 선정됐다.

한국배구연맹(KOVO)은 5일 도드람 2020~2021 V-리그 2라운드 MVP 투표 결과를 발표했다. 남자부에서는 러셀, 여자부에서는 러츠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러셀은 기자단 투표 31표 중 11표를 받아 팀 동료 신영석(8표), 대한항공 정지석(6표) 등을 따돌렸다.

러셀은 2라운드 동안 득점 2위, 서브 1위를 달성했다. 러셀의 활약을 앞세워 한국전력도 2라운드에서 5승1패로 좋은 성적을 냈다.

러츠는 기자단 투표 31표 중 22표를 획득해 9표를 얻은 흥국생명 김연경을 제쳤다.

러츠는 2라운드 동안 득점, 공격 종합에서 1위를 기록하는 등 뛰어난 활약을 펼쳤다.


◎공감언론 뉴시스 juhe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