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박혜수 '학폭 의혹' 논란에 '디어엠' 첫방 결국 연기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2-24 20:10:21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KBS 2TV 금요드라마 '디어엠' 포스터. (사진=KBS 2TV '디어엠(Dear. M)' 제공) 2021.02.24.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강진아 기자 = 배우 박혜수가 출연하는 KBS 2TV 새 금요드라마 '디어엠'이 결국 첫 방송을 연기했다.

'디어엠' 측은 24일 입장을 내고 "최근 제기된 '디어엠' 출연자 관련 사안에 대한 면밀한 검토와 프로그램의 완성도 제고를 위해 26일 금요일 예정이었던 첫 방송을 연기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당초 같은 날 예정됐던 온라인 제작발표회도 미뤄졌다.

이는 박혜수를 둘러싼 학교 폭력 의혹 논란에 따른 것이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박혜수의 학교 폭력 의혹을 제기하는 글이 올라오면서 논란이 이어졌다.

박혜수 측은 이 같은 의혹을 부인하며 법적 대응에 나섰다. 소속사 스튜디오 산타클로스엔터테인먼트는 "박혜수를 악의적으로 음해·비방하기 위한 허위사실"이라며 법적 대응 입장을 밝혔고, 고소장을 접수했다.

또 추가 의혹이 이어지자 추가 고소도 예고했다. 소속사는 이날 "본 건 관련 무관용 무합의 원칙을 관철할 것"이라며 "무분별한 억측과 허위 게시물 게재에 관해 추가 고소 등 더욱 광범위하고 강력한 대응에 나설 것"이라고 강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kang@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