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박하명 기상캐스터 "속상하다? 정치적 표현 아냐…악플 대응"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4-08 21:07:24
MBC 날씨 유튜브 영상 관련 논란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MBC 박하명 기상캐스터. (사진=MBC 유튜브 채널 '오늘 비와?' 영상 캡처) 2021.04.08.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강진아 기자 = 박하명 MBC 기상캐스터가 유튜브 채널에 올린 날씨 영상 관련 정치색 논란에 휩싸이자 "그 어떤 정치적 견해나 의견을 표현한 것이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박하명 기상캐스터는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아침 MBC 뉴스투데이 1부 날씨에서 준비한 멘트를 잊고 버벅거리는 실수가 있었다. 방송을 시작한 이후 가장 큰 생방송 실수로 속상한 마음에 유튜브 섬네일에 '속상하지만 괜찮아, #봄이야'라는 제목을 적었다"고 밝혔다.

이어 "시기를 생각하지 못하고 제목에 감정을 표현하여, 저의 의도와 상관없이 정치적인 색깔로 오해받을 수 있게 한 점 먼저 극구 죄송스럽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하지만 그 어떤 정치적 견해나 의견으로 표현을 한 것이 아님을 재차 밝힌다"며 "이와 관련 없는 허위사실과 명예훼손의 내용을 담은 글, 욕설과 댓글, 개인 메시지들은 모두 법적으로 강경 대응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오전에 MBC가 운영하는 날씨 유튜브 채널 '오늘 비와?'에는 박하명 기상캐스터가 '속상하지만 괜찮아, #봄이야'라는 제목의 영상으로 날씨를 전했다. 이를 두고 일각에서는 4·7 재보궐 선거 결과가 나온 이날 '속상하다'는 문구로 정치색을 드러낸 것 아니냐는 주장이 제기됐다. 이후 해당 영상은 제목을 바꿨다가 논란이 계속되자 삭제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akang@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