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서예지, 논란후 2달 만에..."믿어주는 사람이 있다는 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6-11 17:39:09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1월 오전 11시 온라인을 통해 '내일의 기억'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행사에는 주연 서예지와 김강우, 서유민 감독이 참석했다.(사진=유튜브 캡처)2021.04.01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성유민 인턴 기자 = 배우 서예지가 여러 논란에 휩싸인 뒤 두 달 만에 팬들과 소통했다.

서예지는 11일 오후 디시인사이드 서예지 갤러리에 "우리옞갤(우리 예지갤러리)"라는 글과 함께 미국 유명 만화 '피너츠'의 한 장면을 캡처한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에는 "믿어주는 사람이 있다는 건 기분 좋은 일일거야"라고 말하는 찰리 브라운의 모습이 담겨 있다.

서예지가 팬들에게 근황을 전한 것은 지난 4월 이후 두 달 만이다. 앞서 서예지는 '김정현 조종설', 학력, 학폭, 갑질 의혹에 휩싸였으며 서예지가 광고를 해온 여러 브랜드들로부터 '손절' 선언을 받기도 했다.

서예지는 지난 5월 개최된 제57회 백상예술대상에서 인기상 수상자가 됐음에도 시상식에 불참했다. 서예지는 최근까지도 SNS를 비롯한 모든 활동을 중단한 채 조용히 지내온 바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ymsung@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