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수영 5관왕 황선우, 전국체육대회 MVP…85.9% 압도적 득표

등록 2021.10.14 16:46:20수정 2021.10.14 17:01:0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기자단 투표 64표 가운데 55표 받아

"고등학교 마지막 대회에서 유종의 미 거둬 행복"

associate_pic

[김천=뉴시스] 이무열 기자 = 14일 오전 경북 김천실내수영장에서 열린 제102회 전국체육대회 수영 남자 고등부 혼계영 400m 결승, 서울 대표 마지막 영자로 출전한 황선우(서울체고)가 1위로 결승선에 도착한 뒤 기록을 확인하고 있다. 2021.10.14. lmy@newsis.com

[서울=뉴시스]박지혁 기자 = 수영에서 5관왕을 차지한 황선우(18·서울체고)가 제102회 전국체육대회에서 압도적인 차이로 대회 최우수선수(MVP)에 올랐다.

황선우는 14일 진행된 한국체육기자연맹 소속 기자단 투표에서 총 유효표 64표 가운데 85.9%인 55표를 받아 대회 MVP에 선정됐다. 몰표에 가까운 압도적인 차이였다.

황선우는 이번 대회에서 출전한 5개 종목 모두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며 5관왕을 차지했다.

자유형 100m와 200m가 주 종목이지만, 이번 대회에선 자유형 50m와 개인혼영 200m, 계영 400m·800m, 혼계영 400m에 출전했다.

10일 자유형 50m(22초23)와 계영 800m(7분30초81) 1위에 오른 황선우는 12일 개인혼영 200m와 계영 400m(3분25초12)에서 금메달을 추가했다. 이날 혼계영 400m에서도 3분43초07로 정상에 섰다.

특히 황선우는 주 종목이 아닌 개인혼영 200m에서 1분58초04의 한국 신기록을 작성하며 쾌조의 컨디션을 자랑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전국체전 마친 황선우. (사진 = 올댓스포츠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2014년 MBC배 전국 수영대회 겸 인천 아시안게임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박태환이 수립한 종전 한국기록 2분00초31을 2.27초 앞당겼다.

황선우가 전국체전에서 5관왕에 오른 건 이번이 처음이다.

황선우는 내년 후쿠오카 세계선수권대회와 2022년 항저우아시안게임, 2024년 파리올림픽 준비에 집중하기 위해 대학 진학 대신 실업팀 입단으로 진로를 정했다.

황선우는 매니지먼트사인 올댓스포츠를 통해 "이번 대회 목표가 5관왕이었는데 목표를 이뤄 기쁘다"며 "고등학교 마지막 대회에서 유종의 미를 거둬 행복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달 21~23일 카타르 도하에서 열리는 국제수영연맹(FINA) 25m 쇼트코스 경영 월드컵에 참가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fgl7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