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서울 ADEX 개막…45개국 국방 고위 인사 300명 참석

등록 2021.10.19 05:3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19일부터 23일까지 5일간 서울공항 개최
역대 최대 규모 28개국 440개 업체 참가

associate_pic

[성남=뉴시스] 고승민 기자 = 18일 서울공항에서 열린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 2021' 프레스데이에서 전시 관계자 및 취재진이 항공기, 무기체계 등 각종 전시를 살펴보고 있다. 2021.10.18. kkssmm99@newsis.com

[서울=뉴시스] 박대로 기자 =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서울 ADEX)가 19일부터 23일까지 5일간 경기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열린다.

서울 ADEX는 1996년 '서울 에어쇼'로 출발해 2009년부터는 지상 방산 분야까지 통합해 열리는 국내 최대 항공우주, 방산분야 전문 종합 무역 전시회다.

서울 ADEX는 매 홀수년 10월에 열린다. 역대 최대 규모인 28개국에서 440개 업체가 참가한다. 참가업체 증가로 실내 전시관 규모가 2019년 대비 5% 확대됐다.

실내 전시관에는 수소 연료 대형 드론, 우주개발 관련 장비, 유무인 복합체계 장비, 가상현실 훈련체계, 소형 레이저 무기, 다목적 무인차량 등 개발 예정 신기술 제품이 전시된다.

민수분야에서는 신개념 교통 시스템인 도심형 항공 모빌리티(UAM)와 한국형 위성항법 시스템(KPS)이 소개된다.

국방부는 국내에서 생산하고 군에서 운영하는 공중·지상·해양 무인체계 72종을 홍보한다.

야외 전시장에는 수출 주력품목인 FA-50, KT-1 등 37종 45대 항공기를 비롯해 성능이 입증된 K-2 전차, K-9 자주포 등 31종 34대 지상 장비가 전시된다. 미군 무기로는 C-17, MQ-1, MV-22 등이 전시된다.

associate_pic

[성남=뉴시스] 고승민 기자 = 18일 서울공항에서 열린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 2021' 프레스데이에서 전시 관계자 및 취재진이 항공기, 무기체계 등 각종 전시를 살펴보고 있다. 2021.10.18. kkssmm99@newsis.com

전시회 기간 중 해외 국방장관, 각국 참모총장, 획득청장을 포함한 고위관료와 장성 등 45개국 300여명이 방한한다.

국제 항공우주 심포지엄, 미래 지상군 발전 국제심포지엄, 투자콘서트, 국방전력지원체계 등 22개 학술토론회가 열린다.

19일부터 22일까지는 산·학·연·군 등 관련 분야 종사자 대상으로 행사를 연다. 일반인은 오는 23일 하루만 입장할 수 있다.

모든 방문객은 백신 접종 완료 후 14일이 지나거나 72시간 내 유전자증폭 음성 확인서가 있어야 전시장에 입장할 수 있다. 또 QR코드 인증, 체온 측정을 해야 한다.

이종호 서울ADEX 공동운영본부장은 "서울ADEX 2021을 안전하게 개최해 우리나라의 코로나 관리 우수성을 보여줄 예정"이라며 "세계 시장에서 우리나라 산업이 한 단계 도약할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aer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