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효녀·효부 16명 포상, 가천문화재단 '심청 효행대상'

등록 2021.12.02 06: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인천=뉴시스] 함상환 기자 = )가천문화재단의 제23회 심청효행대상 수상자가 선정됐다.
  
응모자 서류심사와 현지실사를 거친 후 각계 전문가 11명으로 구성된 최종심의위원회를 통해 3개 부문 16명을 뽑았다.

심청효행상 대상 정하연(18·남원서진여고3), 본상은 정아영(19·서울과기대1)과 한현지(17·인천신현고2)양이 차지했다.

특별상은 김은정(15·대동여중3), 박은지(16·신명여고2), 박한나(17·태안고2), 선예린(15·신관중3), 윤나라(17·대흥고2), 조성지(19·한국외대1), 최나리(24세·구례군학교밖청소년센터)양에게 돌아갔다. 

 다문화효부상 대상 블라서바바라자이데(45·서울·필리핀 출생), 본상은 번명현(43·전남 광양·중국 출생), 비타윈다리쿠수마(34·경남 창원·인도네시아 출생)씨다.
 
다문화도우미상 대상 ㈔무지개뜨는언덕(경기 성남), 본상은 ㈔부산다문화가족협회(부산), 함사랑지역아동센터(전남 목포)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부문별 대상 수상자에게는 장학금(상금) 1000만원, 본상 수상자에게는 각각 장학금(상금) 500만원, 특별상 수상자에게는 각각 장학금(상금) 300만원과 100만원 상당의 무료 종합건강검진권 2장이 증정된다. 총 1억원의 상금과 함께 가천대길병원 입원진료비 평생감액 혜택이 제공된다.
 
수상자 배출기관에는 교육기자재와 홍보비 등이 별도 지원된다.
 
시상식은 코로나19 확산 추이를 고려해 별도로 검토한 후 수상자에게 개별 연락할 예정이다.

심청효행대상은 가천문화재단 설립자인 이길여 가천길재단 회장이 1999년 고전 ‘심청전’의 배경인 인천광역시 옹진군 백령면에 심청동상을 제작·기증한 것을 계기로 제정돼 올해까지 총 278명의 효녀와 효부를 발굴하며 효심을 격려해 왔다.


◎공감언론 뉴시스 hsh335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