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함양대봉산휴양밸리, 개장 7개월만에 방문객 20만명 돌파

등록 2021.12.03 14:35:1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짚라인 15일, 휴양밸리 27일부터 내년 1월31일까지 동절기 휴장 돌입

associate_pic

[함양=뉴시스] 함양 대봉산휴양밸리 입구. *재판매 및 DB 금지


[함양=뉴시스] 정경규 기자 = 경남 함양대봉산휴양밸리가 지난 4월21일 개장 이후 7개월여만에 누적 방문객 20만명을 돌파했다.

3일 함양군에 따르면 국내 최장 모노레일 및 짚라인으로 군 관광산업을 견인하고 있는 대봉산휴양밸리가 지난 4월 21일 개장후 7개월여만인 지난 2일 기준으로 20만 497명의 관광객이 방문했으며, 누적 매출 실적은 13억 2000여만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그간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등으로 인한 탑승 인원 제한과 엑스포 티켓 할인 등 각종 감면 혜택 적용까지 고려하면 실로 놀라운 성과라고 하지 않을 수 없다.

개장 후 반년이 조금 넘은 시점에서 방문객 20만 돌파와 매출 13억여원 달성은 전국에 산재한 유사한 휴양시설의 상당수가 적자 운영을 면치 못하고 있는 상황에서 나온 실적이라 더욱 높게 평가할만하다.

특히 대봉산휴양밸리는 국내 최고의 안전 시설을 표방하며 월정밀점검(1회), 주점검(1회)의 정기점검과 매일 실시하는 일일점검 등 3단계 안전점검을 통해 승객 안전 확보에 철저를 기하고 있으며, 한국교통안전공단 정기검사 결과 안전성 적합 판정을 받았다.

군 관계자는 “이같은 성과는 격무에도 불구하고 그간 묵묵히 휴양밸리를 지탱해온 직원들과 근로자들의 땀의 결실이라고 생각한다”며 “가시적 실적에 안주하지 않고 앞으로도 고객 편의와 안전을 위해 점검을 강화하고 더욱 다양한 시설을 확충해 나갈 계획이며 코로나19 등 방역에도 만전을 기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봉산휴양밸리는 기온 하강에 따라 적설·결빙 등으로 인한 안전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오는 27일(짚라인은 15일)부터 내년 1월 31일까지 약 한달여간 동절기 임시 휴장에 들어가며 휴장 기간 동안 시설물 전반에 걸쳐 정밀 점검을 추가 실시할 계획이다.
associate_pic

[함양=뉴시스] 함양 대봉산휴양밸리 짚라인. *재판매 및 DB 금지




◎공감언론 뉴시스 jkgyu@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