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광주시, 고산지구~잠실역 광역버스 신규노선 확정

등록 2021.12.07 14:03:12수정 2021.12.07 15:44:4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고산지구→잠실역까지 7대차량, 하루 40회 운행

associate_pic

[광주(경기)=뉴시스]광주시청.


[광주(경기)=뉴시스]신정훈 기자 = 경기 광주시 고산지구에서 잠실역까지 운행하는 광역버스 노선 신설이 확정됐다.

광주시는 고산지구에서 잠실역까지 운행하는 광역버스 노선이 대도시권 광역교통위원회(이하 대광위)의 노선위원회 심의에서 가결됐다고 7일 밝혔다.

고산~잠실역 노선(번호 미확정)은 당초 광주시에서 2019년부터 신설을 위해 노력해 왔으나 서울시의 부동의로 신설이 확정되지 못했던 노선이다. 하지만 광주시의 노력 끝에 이번 대광위 광역버스 준공영제(노선입찰제) 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내년 초부터 고산지구에서 잠실역까지 7대 차량이 하루에 40회를 운행하게 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태전지구에서 서울행 광역버스는 4개 노선에 33대(▲서울역행 3201번 10대 ▲삼성역행 G3202번 10대 ▲강남역행 1005번 6대 ▲잠실역행 7대)를 운행할 계획이다.

이번 신규 노선은 경기도가 대광위에 제출한 19개 신설 건의 노선 중 최종 7개 노선이 확정된 것으로 치열한 경쟁 속에서 신규 노선으로 선정됐다.

신동헌 시장은 “이번 광역노선 신설을 통해 서울 내 거점지역으로의 접근성 강화 및 통행시간 단축을 통한 고산지구, 태전지구 입주민들의 대중교통 이용편의 증진을 기대한다”며 “많은 도움을 주신 소병훈·임종성 국회의원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gs5654@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