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포항서 코로나19 또 다시 역대 최다 갱신...89명 확진

등록 2022.01.20 16:17:13수정 2022.01.20 16:30:4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포항시 다양한 방역 대책 시행 나서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20일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는 전날 대비 6603명 늘어 누적 71만2503명이다. 일주일 전인 지난 13일 4164명보다 2439명 더 많다. 사망자는 28명 늘어 누적 6480명이다. (그래픽=안지혜 기자)  hokma@newsis.com

[포항=뉴시스] 강진구 기자 = 경북 포항에서 신종 코로나19 확진자가 또 다시 역대 최다치를 갱신해 방역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시는 다양한 방역대책을 시행하며 감염차단 확산에 나서고 있다.

20일 포항시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현재 신규 코로나19 확진자는 89명으로 확인됐다.

이는 지난 17일 42명, 18일 60명, 19일 83명에 이어 이날 89명으로 갈수록 확산되는 양상을 보이며 올들어 포항 최다 확진 기록을 갱신하고 있다.

시 역학조사 결과 확진자는 체육시설 관련 8명, 주점 2곳 관련 46명, 심층 역학조사 중 13명으로 생활속 소규모 감염이 잇따르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시는 다양한 방역대책을 시행하고 있다. 시는 1월 20일부터 2월 3일까지 골프연습장, 체육도장, 당구장 등 고위험 실내체육시설을 대상으로 설명절 대비 코로나19 특별방역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특별점검은 지난 16일부터 체육도장업을 중심으로 오미크론 변이가 확산되고 있는 상황에 따라 다가오는 설 명절을 대비해 확산이 지속·심화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14일간 진행된다.

시는 최근 빠르게 우세종화가 되고 있는 오미크론 변이 확산 방지를 위해 대중교통과 관련 시설에 대해 특별 방역지도·점검도 실시한다.

이번 점검은 최근 체육시설과 요리주점 등 불특정 다수가 이용하는 시설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많은 시민들이 이용하는 대중교통 내 전파를 차단하기 위해 실시한다.

associate_pic

[포항=뉴시스] 강진구 기자 = 경북 포항시는 20일 오전 교통수단별 특별점검반을 편성해 시내·마을버스, 택시뿐만 아니라 버스와 택시 승강장 등의 교통시설과 버스공영차고지, 개인택시지부, 법인택시회사 등 운수종사자 이용시설까지 특별 방역 점검을 진행한다.(사진=포항시 제공) 2022.01.20.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시는 교통수단별 특별점검반을 편성해 시내·마을버스, 택시뿐만 아니라 버스와 택시 승강장 등의 교통시설과 버스공영차고지, 개인택시지부, 법인택시회사 등 운수종사자 이용시설까지 특별 방역 점검을 진행한다.

시는 ‘포항~영덕간 고속도로 건설 현장’과 ‘공공건축물 건립 공사장’, 다중이용시설인 ‘포항역’ 등을 대상으로 특별방역 활동도 진행한다.

건설현장과 공사장의 방역수칙 준수 여부를 확인·점검하고 근로자의 백신 추가접종 안내, 타지 방문 후 PCR 검사받기 및 사회적 거리두기 유도, 외국인 근로자에 대한 외부인 접촉 차단, 거주지에 대한 자체 방역 등을 실시하도록 독려하고 있다.

포항역 방역점검은 타지역에서 KTX로 포항을 방문하는 귀성객 급증에 대비해 열차를 이용하기 전 손소독과 마스크 착용, 발열체크 등을 할 수 있도록 승·하차객의 동선을 분리하고 방역물품도 준비해 두고 있다.

해외입국자 관리와 열화상 카메라 운영, 방역수칙 준수 홍보 현수막 게첨 등을 통해 빈틈없는 방역체계도 운영하고 있다. 

이원탁 건설교통사업본부장은  “설 명절을 앞두고 건설 현장과 포항역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해 지도점검을 실시해 감염확산을 사전에 차단할 계획"이라며 "코로나19로부터 시민들의 안전을 보호하기 위해 잠시도 긴장의 끈을 놓지 않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r.ka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