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인천소방본부 "화학사고 전담 조직 적기 신설...시민 피해 최소화 최선"

등록 2022.01.20 22:36:2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사진=인천소방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인천=뉴시스] 김동영 기자 = 인천소방본부는 119화학대응센터로 박남춘 시장과 신은호 시의장 등을 초청해 개청을 홍보하고 직원들을 격려하는 자리를 가졌다고 20일 밝혔다.

이날 허석곤 본부장은 시장, 시의장 등과 함께 2층 다목적훈련장에서 개청식을 참관하고 청사를 둘러본 후 직원들을 격려하며 간소하게 진행됐다.

119화학대응센터는 최근 증가하는 화학사고에 대비하기 위해 시민의 안전을 위한 공약사항으로 2018년 건립 추진됐다.

이후 지난해 1월 착공을 시작으로 11월에 완공해, 현재 다목적제독차 등 차량 8대와 화학·구조장비 87종이 구비돼 있고 30명의 전문인력이 근무하고 있다.

허석곤 본부장은“산업단지가 산재해 있는 인천시에 화학사고 전담조직이 적기에 신설됐다”며“앞으로 유해화학물질로부터 안전한 도시를 만들고 화학사고에 신속히 대응해 시민의 피해를 최소화 하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y012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