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안동시, 요양병원 2곳서 확진자 45명 무더기 발생

등록 2022.01.26 14:30:20수정 2022.01.26 19:19:4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요양병원 2곳서 지금까지 총 131명 확진

associate_pic

권영세 안동시장이 코로나19 관련 브리핑하고 있다. (사진=안동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안동=뉴시스] 김진호 기자 = 경북 안동의 요양병원 2곳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45명 발생했다.

안동시에 따르면 26일 A요양병원에서 환자 9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요양병원에서는 19일 2명을 시작으로 전날까지 85명의 확진자가 쏟아졌다.

B요양병원은 환자 28명과 직원 8명 등 총 36명이 코로나19에 감염됐다.

이 요양병원에서는 전날 1명에 이어 이날 무더기로 확진돼 추가 감염자가 상당수 발생할 것으로 추정된다.

이에 따라 안동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953명으로 늘었다.

시 관계자는 "요양병원을 비롯해 지역 곳곳에서 확진자가 많이 발생하고 있다"며 "시민들은 이동을 자제하고 방역수칙을 지켜달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jh9326@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