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尹, 박근혜에 퇴원 축하난…"다음 주라도 뵙겠다"

등록 2022.03.24 18:10:04수정 2022.03.24 18:26:4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서일준 대구사저 보내 퇴원 축하난 전달
"퇴원 기다리며 TK 방문 연기해와" 전언
朴 변호인 통해 "건강 잘챙기시길" 화답

associate_pic

[대구=뉴시스] 이무열 기자 = 박근혜 전 대통령이 24일 오후 대구 달성군 유가읍에 마련된 사저에 도착해 시민들에게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2.03.24.  lmy@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승민 기자 =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은 24일 퇴원해 대구 달성군 사저로 내려간 박근혜 전 대통령에게 퇴원 축하 난을 전달하고 내주 직접 방문할 계획을 타진했다.

윤 당선인은 이날 오후 5시께 서일준 대통령직인수위원회 행정실장을 박 전 대통령 사저로 보내 "박 전 대통령의 건강이 회복되시길 바란다. 퇴원하시고 사저에 오시길 기다리며 대구·경북 방문을 연기해왔는데, 건강이 허락하신다면 다음 주라도 찾아뵙고 인사드리고 싶다"는 뜻을 전달했다.

윤 당선인이 보낸 난을 받은 유영하 변호사는 "건강을 잘 챙기시길 바란다"는 박 전 대통령의 화답을 전했다고 김은혜 당선인 대변인은 밝혔다.

윤 당선인은 이날 오전 서울 종로구 통의동 인수위 출근길에 기자들과 만나 박 전 대통령 퇴원 질문에 "건강이 회복돼 사저로 가시게 돼 다행"이라며 "내주부터 저도 지방을 가볼까 하는데, 퇴원하셨다니까 한번 찾아뵐 계획을 가지고 있다. 건강이 괜찮으시다면 찾아뵐까 (생각하고 있다)"고 했다.

윤 당선인은 박 전 대통령을 오는 5월10일 취임식에 초청할지 질문에는 "원래 전직 대통령이 다 오시게 돼 있지 않나. 당연히 (초청할 것)"이라고 답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sm@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