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김종훈 울산 동구청장 후보, 조선업계 노조와 정책협약

등록 2022.05.16 13:46:0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울산=뉴시스] 박수지 기자 =진보당 김종훈 울산 동구청장 후보가 16일 오전 울산시의회 프레스센터에서 현대중공업·현대미포조선 노동조합과 정책협약식을 진행하고 있다. 2022.05.16. parksj@newsis.com


[울산=뉴시스] 박수지 기자 = 진보당 김종훈 울산 동구청장 후보는 16일 울산시의회 프레스센터에서 현대중공업·현대미포조선 노동조합과 정책협약식을 열고 "노동자가 살맛나는 울산 동구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김 후보는 "대한민국 산업수도 울산을 지탱해 온 힘은 노동자와 그 가족인 울산시민이다"며 "노동자의 땀과 헌신이 오늘날 울산을 있게 한 힘이고 자긍심이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번 정책협약을 시작으로 노동중심성을 명확히 한 산업전환과 기후위기 극복을 과제로 폭넓은 연대를 실현하겠다"며 "울산시민과 깊이 있는 공감대를 바탕으로 진보정치의 단결과 노동자 정치세력화를 적극 추진하겠다"고 다짐했다.

정병천 금속노조 현대중공업 지부장은 "이번 정책협약은 '조선업 호황이 모두를 잘 살게 하는가'에 대한 물음에 답을 찾는 과정이 될 것"이라며 "위기로부터 노동자와 시민의 삶을 지키는 유일한 대안이 될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노동자는 물론 모두가 더 잘사는 도시를 만들겠다"며 "당당한 일자리로 노동자가 살맛나는 도시를 위해 울산시민과 노동자 여러분의 적극적인 지지와 응원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arksj@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