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하동군, 행안부 '청년마을 만들기 사업' 선정

등록 2022.05.17 10:54:3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하동=뉴시스] 차용현 기자 = 경남 하동군은 ㈜다른파도(대표 이강희)가 행정안전부의 2022년 청년마을 만들기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17일 밝혔다.

청년마을 만들기 사업은 지방 청년들의 유출 방지와 도시 청년들의 지역 정착을 지원해 인구감소 지역에 활력을 높이는 사업이다.

지난 1월부터 진행된 이번 공모에는 하동군을 비롯한 전국 각지의 청년단체와 기업 134곳이 응모해 1차 서면심사에서 34곳이 선발된 후 현장실사와 발표심사를 거쳐 ㈜다른파도 등 12곳이 최종 확정됐다. 이들 12곳에는 최대 3년간 국비 6억원이 지원된다.

㈜다른파도는 하동의 자원을 브랜딩하고, 하동 내 기업·단체들과 협업하는 지역체험, 창업교육 등의 사업을 추진하게 되며, 5~6월 홍보 및 참가자 모집 등을 거쳐 7월부터 본격적으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강희 대표는 “청년마을 만들기 사업을 통해 청년들이 도시가 아닌 오히려 하동에서 노트북 하나만 가지고 스타트업을 창업하는 것이 더이상 특별한 일이 아닌, 당연한 일이 되는 마을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하동군 관계자는 “이번 사업으로 청년들이 하동에서 새로운 도전을 할 수 있는 기회가 됐으면 한다”며 “청년이 주도적으로 사업을 기획·추진할 수 있도록 하동군이 든든한 조력자가 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co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