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아이유 "강동원, 너무 멋있어 계속 눈길 갔다"

등록 2022.05.20 08:50:4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연중라이브' 배우 강동원과 이지은. 2022.05.20.(사진=KBS2 '연중라이브' 영상 캡처)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김현숙 인턴 기자 = 가수 겸 배우 이지은(아이유)이 배우 강동원과의 첫만남을 회상했다.

지난 19일 방송된 KBS2 TV '연중 라이브'에서는 영화 '브로커'의 주역인 송강호·강동원·이지은·이주영이 출연했다.

영화 '브로커'는 칸 영화제 경쟁 부문 추천작으로 올랐다. 진짜 가족은 아니지만 진짜 가족보다 더 절절한 감정을 느낄 수 있는 그런 가족의 이야기를 담았다.

이날 송강호와 강동원은 영화 '의형제' 이후 12년 만에 재회했다. 송강호는 "그때보다 키가 큰 거 같다. 그때도 멋있었지만 지금도 멋지다"며 "제가 늘 강동원씨에게 길 잃은 사슴 눈망울이라고 표현한다. 따뜻한 감성이 눈빛에서 나올 때 막냇동생을 다시 만난 것 같은 반가움과 따뜻함과 익숙하기 때문에 낯설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연중라이브'. 2022.05.20.(사진=KBS2 '연중라이브' 영상 캡처)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한편 두 배우를 제외하고는 호흡을 처음 맞춰 본다고. 이지은은 "아무래도 저와 주영언니 같은 경우는 너무 대선배들이시다. 저는 웬만하면 노력으로 저를 컨트롤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데 너무 멋지셨다. 그래서 제 의지와는 달리 눈이 계속 갔다"고 설명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sther@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