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대구공항 국제선 2년 3개월 만에 운항 재개

등록 2022.05.29 13:19:5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대구=뉴시스] 대구국제공항 1층 도착장에 승객들이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뉴시스DB. 2022.05.29. photo@newsis.com


[대구=뉴시스] 정창오 기자 = 대구시는 대구국제공항 국제선이 2020년 2월 코로나19 발생으로 중단된 지 2년 3개월 만에 베트남 다낭행 노선으로 재개됐다고 29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운항 중단됐던 대구공항 국제선이 지난 28일 오후 8시 40분 티웨이항공의 베트남 다낭행 국제선을 시작으로 2년 3개월 만에 국제선을 재개했다.

대구국제공항은 코로나19 이전 야간운항통제시간(커퓨타임) 단축 및 저비용항공사 취항 등으로 국제 여객수요가 폭발적으로 증가해 2019년 국제선 여행객이 257만5000명에 달하는 등 전국 4대 국제공항의 위상을 차지했다.

2020년 코로나19 발생으로 인한 국제선 운항중단으로 제주노선 위주의 국내선만 운항했으나, 다낭 노선의 재개를 시작으로 단계적으로 국제선 항공편을 증편해 나갈 계획이다.

대구시도 검역대응 지침에 따라 해외입국자 대상 임시생활시설과 치료시설을 사전에 마련해 국제선 운항 재개를 대비하고 있으며, 한국공항공사 대구공항도 종합관광안내소 리모델링과 지역여행사 공유오피스를 개소하는 등 외국인 관광객을 맞이할 준비를 완료했다.

아울러 대구시는 코로나19 이전 신규 국제선 개설 항공사에 지원하던 국제노선 취항 인센티브(재정지원)를 신규 노선뿐만 아니라 코로나19로 중단됐던 복항노선에도 지원키로 하는 등 지원대상과 지원금액을 대폭 상향했다.

항공사 재정지원의 확대로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대구공항 취항 항공사를 지원하고, 대구공항 국제선의 조기 정상화와 복항 및 신규노선 개설을 적극 유도할 계획이다.

서덕찬 대구시 통합신공항건설본부장은 “이번 대구-다낭 노선의 재취항은 대구공항 정상화의 첫걸음이며, 대구시는 시·도민들에게 항공편익 제공과 일상회복 지원을 위한 행정·재정적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jc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