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방탄소년단, 10월 부산서 글로벌 콘서트…2030세계박람회 유치 활동 본격화

등록 2022.07.07 18:54:0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방탄소년단. 2022.05.27. (사진 = 빅히트 뮤직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글로벌 수퍼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해 본격적인 홍보 활동에 나선다.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뮤직 모회사 하이브(HYBE)는 방탄소년단이 부산시의 세계박람회 유치 의사를 전 세계에 알리기 위해 오는 10월 글로벌 콘서트를 부산에서 연다며 7일 이 같이 밝혔다.

박정욱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위원회(이하 유치위) 사무총장, 이성권 부산시 경제부시장, 박지원 하이브 대표 등은 이날 오후 유치위 서울 사무소에서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홍보 활동을 논의하는 첫 전략회의를 가졌다.

이날 회의에서는 부산 콘서트를 비롯 방탄소년단의 2030부산세계박람회 홍보대사 위촉식,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기원 글로벌 콘서트, 11월 국제박람회기구(BIE) 총회 시 득표 전략 등에 대한 구체적인 논의가 이뤄졌다.

이에 따라 유치위는 이달 중 방탄소년단을 2030부산세계박람회 홍보대사로 공식 위촉한다

이날 회의에서 박정욱 유치위 사무총장은 "하이브의 적극적인 협조에 감사한다. 유치 경쟁이 치열한 상황에서 방탄소년단의 지원은 2030년 세계박람회의 부산 유치에 큰 힘이 될 것으로 확신하며, 정부도 역량을 총동원해 유치 교섭 활동을 펼치겠다"라고 밝혔다.

이성권 부산시 경제부시장은 "양해각서 체결 후 빠른 시일 내에 구체적인 방안들에 대해 논의하는, 의미 있는 회의였다. 부산시는 앞으로도 정부와 함께 K-컬처의 대표적 글로벌 아이콘인 방탄소년단의 2030부산세계박람회 홍보대사 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지원 하이브 대표는 "하이브는 부산시와 맺은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국가적으로 중요한 사업인 2030세계박람회의 부산 유치를 위해 다방면에서 협력방안을 제시하고, 적극적으로 협조할 방침"이라고 강조했다.

방탄소년단은 홍보대사로서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해 전 세계적인 영향력을 바탕으로 다양한 홍보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앞서 하이브와 부산시는 지난달 24일 부산시와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MOU 체결식에는 박지원 대표와 방시혁 하이브 이사회 의장이 직접 참석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