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유재석, 집중호우 이재민 위해 1억원 기부…"일상으로 돌아가기를"

등록 2022.08.11 18:37:0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유재석 2021.09.06(사진=안테나 공식 인스타그램)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개그맨 겸 MC 유재석이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한 집중호우로 발생한 피해 극복에 1억원을 기부했다.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회장 송필호)는 "유재석이 수재 의연금을 맡겨왔다"면서 11일 이렇게 밝혔다.

유재석 소속사 안테나 관계자는 "이번 집중호우로 삶의 터전을 잃은 이웃들의 소식을 접한 유재석은 이재민들이 조금이라도 빨리 일상으로 돌아가기를 바라면서 성금을 냈다"고 말했다.

유재석은 2014년 세월호 참사 때 1억원을 기부하면서 희망브리지와 인연을 맺었다. 이후 꾸준히 기부를 해왔다. 이번 기부까지 유재석이 희망브리지를 통해 기부한 금액은 8억5000만원에 이른다.

이와 함께 싸이도 이날 중부지방 집중호우 피해지역 이재민 구호활동 지원을 위해 성금 1억원을 대한적십자사에 기탁했다.

앞서 김혜수가 1억원을, 김고은·한지민·그룹 위너 강승윤이 5000만원을, 갓세븐 멤버 겸 배우 박진영이 3000만원을, 배우 임시완·강태오가 각각 2000만원을 기부했다. 위너 김진우·배우 홍수현·개그우먼 박나래·방송인 유병재도 각각 1000만원씩을 쾌척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