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야놀자, 3분기 사상 최대 매출 1922억원…전년比 112%↑

등록 2022.11.29 17:44:4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플랫폼 부문 매출 931억원…조정 EBITDA 219억원
클라우드 매출 307억원, 인터파크 매출 611억원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오동현 기자 = 야놀자가 3분기 사상 최대 매출을 달성했다.

야놀자는 한국채택국제회계기준 올해 3분기 연결 매출이 1922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12% 성장했다고 29일 밝혔다.

인수합병에 따른 무형자산 상각비 및 스톡옵션 등 비용을 제외한 조정 EBITDA(상각전 영업이익)는 106억 원을 기록하며 흑자를 지속했다.

야놀자 플랫폼 부문 매출은 931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2% 성장했다. 조정 EBITDA는 219억 원, 조정 EBITDA 마진율은 24%를 기록하며 매출과 수익성 모두 견조한 성장세를 이어갔다.

야놀자클라우드 부문 매출은 307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53% 성장했다. 글로벌 클라우드 솔루션 및 IDS(Inventory distribution system) 부문에서의 고성과가 지속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조정 EBITDA는 -93억 원으로, 전 분기 -121억 원 대비 적자폭이 개선됐다.

인터파크 부문 매출은 611억 원으로 전 분기 대비 40% 성장했다. 특히 야놀자에 피인수 후 해외 항공 및 공연 예약 사업 호조세로 고성장했다. 조정 EBITDA는 -42억 원으로, 코로나19 진정세 이후 해외여행 수요에 선제 대비하기 위한 연구개발(R&D) 인력 보강 및 마케팅 비용 증가에 따라 소폭 적자를 나타냈다.

야놀자 관계자는 “계속되는 코로나19 상황과 금리인상 및 환율 급등 등 불안정한 국제 정세 상황 속에서 국내외 여행 수요의 본격적인 회복이 늦어짐에도 불구하고 야놀자는 모든 사업 부문에서 높은 성장세와 수익성을 지속 확보하고 있다”면서 “추후 상황이 안정화되면 더 빠른 성장을 할 것으로 기대되며, 조정 EBITDA 기준으로도 안정적인 흑자 기조가 유지되고 있는 만큼 계속해서 글로벌 여행 시장에서의 리더십을 공고히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odong8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