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문화일반

[김정환의 맛볼까]크리스마스 호텔 뷔페, 달라! ⑦그랜드 앰배서더 서울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2-19 07:00:00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그랜드 앰배서더 서울 어소시에이티드 위드 풀만 '더 킹스'의 '크리스마스 갈라 디너 뷔페'


이제 크리스마스가 눈앞으로 다가왔다. 온 누리에 사랑과 평화가 가득하기를 바라는 마음이 점점 고조한다. 
 
하지만 그 전에 가족, 연인, 친구, 동료 등을 돌아보자. 정말 가깝다는 이유로, 늘 옆에 있어 줄 것이라고 믿어서 올 한해 어쩌면 완벽할 정도로 소홀히 했을지도 모를 내 소중한 사람들. 크리스마스를 핑계 삼아서라도 챙겨야 한다. 
 
이맘때면 호텔 뷔페가 인산인해를 이루는 이유인지도 모르겠다. 서둘러 예약하자. 몇 자리 안 남았을 것이다. 
 
아 참, 크리스마스와 연말을 맞이해 거의 모든 호텔 뷔페 이용 가격이 오른다. 평소와 같은 메뉴를 내놓으면서 '대목'이라고 가격만 올리는 것은 아니고. 스페셜 메뉴를 다수 추가하니 너무 분노하지 말자. 크리스마스 아닌가.  

가격은 성인 1인 기준.

[서울=뉴시스] 김정환 기자 = 서울 중구 장충동 그랜드 앰배서더 서울 어소시에이티드 위드 풀만은 24~25일 1층 프리미엄 라이브 뷔페 '더 킹스'에서 '크리스마스 갈라 디너 뷔페'를 연다.

'칠면조구이' '통 연어 소금구이' '크리스마스 채소 오븐구이' '바질과 파인애플 소스의 구운 석화' 등 다양한 페스티브 시즌 요리와 '부슈 드 노엘' '슈톨렌' '구겔호프' 등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한껏 살려줄 디저트를 차린다.

스페셜 메뉴로 '바닷가재 테르미도르' '비프 웰링턴' 등을 테이블로 서브한다. 

더 킹스의 강점인 다양한 해산물을 비롯해 한식, 중식, 샐러드, 그릴, 디저트 등 10개 섹션의 각국 요리 150여 가지는 그대로 제공된다.

화이트 와인을 인당 한 잔씩 제공해 만찬을 더욱더 풍성하게 꾸민다.

13만원.

2부제.


◎공감언론 뉴시스 ac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문화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