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전소민 측 "코로나19 아냐…'런닝맨' 한 달 휴식"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4-02 15:12:47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조수정 기자 = '2018 SBS 연예대상' 시상식이 열린 28일 밤 서울 마포구 상암동 SBS프리즘타워에서 '런닝맨' 팀 전소민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8.12.28. chocrystal@newsis.com
[서울=뉴시스] 최지윤 기자 = 탤런트 전소민이 활동을 중단한다.

소속사 매니지먼트 아이엠은 "전소민이 지난달 30일 '런닝맨' 촬영 중 컨디션 이상 증세를 느껴 병원을 찾았다"며 "MRI 등 검사를 마쳤고, '피로가 누적돼 휴식이 필요하다'는 의료진 진단에 따라 당분간 휴식과 치료에 집중할 예정"이라고 2일 밝혔다.

이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는 아니다"라며 "'런닝맨' 제작진에게 양해를 구하고 한 달간 휴식을 취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전소민은 2017년부터 SBS TV 예능물 '런닝맨'에 고정 출연 중이다. SBS 관계자도 "전소민이 건강 상태가 조금 안 좋아서 한 달간 휴식을 취하기로 했다"며 "촬영분이 아직 남아 있어서 여유가 있다. 언제부터 방송에 안 나올지는 구체적으로 알지 못한다"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lai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