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일반

JW홀딩스, 마스크 유통사업 본격화…1억5천만장 공급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6-18 10:49:18
JW홀딩스 미국 FDA 등록 ‘KF94 마스크’ 5000만장 공급
자회사 JW생활건강 무더위 등으로 수요 급증한 ‘일회용 마스크’ 1억장 확보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JW홀딩스는 한다헬스케어와 전략적 제휴를 맺고 KF94 등급 보건용 마스크를 국내외 시장에 본격 공급한다.(사진=JW홀딩스 제공)
[서울=뉴시스] 송연주 기자 = JW홀딩스가 마스크 유통 사업을 본격화한다.

JW홀딩스는 한다헬스케어와 전략적 제휴를 맺고 KF94 등급 보건용 마스크를 국내외 시장에 본격 공급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한다헬스케어는 이달부터 2021년 5월까지 총 5000만장의 KF94 마스크를 JW홀딩스에 공급한다. JW홀딩스는 글로벌 사업과 B2B사업 부문을 통해 국내외 시장에 한다헬스케어 생산 마스크를 공급할 계획이다.

현재 ‘굿매너 황사방역용 마스크’는 유통사 와이제이랩스와 200만장 공급계약을 체결한 상태다. 이 물량은 미국 시장에 수출될 예정이다. 최근 식품의약품안전처는 K-방역 제품의 해외 수출을 장려하기 위해 보건용 마스크의 수출 비율을 30%로 확대한 바 있다.

JW홀딩스가 공급 받는 ‘굿매너 황사방역용 마스크’(KF94)는 지난 4일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등록된 제품이다. 100% 국내산 MB필터, 부직포를 사용한다. 한다헬스케어는 경기도 양주시 소재에 전 공정 자동화 생산 공장을 운영 중이다.

JW홀딩스의 자회사인 JW생활건강도 이날 대성글로벌과 계약을 맺고 3중 필터를 적용한 ‘일회용 마스크’ 1억 장을 이달부터 오는 12월까지 공급받기로 했다.

JW생활건강은 이번 계약에 앞서 국내 유통업체와 2000만장의 ‘일회용 마스크’ 판매 계약을 체결한 상태다.

JW홀딩스 관계자는 “일회용 마스크 수요가 높아지고 있고 보건용 마스크의 해외 수출 비율이 확대된 점을 고려해 대규모 공급 계약을 체결하게 됐다”며 “JW홀딩스의 글로벌과 B2B 사업 인프라를 바탕으로 국내외 마스크 유통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ongyj@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